본문 바로가기
공부 with 굿펠라스/속담

'ㅈ'으로 시작하는 속담 정리

by 굿펠라스 2021. 9. 23.
반응형

① 자는 호랑이 불침 놓기.

: 결국 가만히 있는 사람을 건드려서 공연히 큰 화를 당한다는 말.

 

 

 

② 자식 둔 곳은 범도 돌아본다.

: 부모의 자식 사랑은 인간 동물이 따로 없다. 짐승도 새끼를 사랑하는데 사람이야 더 말할 나위 없다는 뜻.

 

 

 

③ 저승길이 대문 밖이다.

: 죽는다는 것이 나와는 관계없는 먼 곳의 일 같지만 실상은 아주 가깝다는 말.

 

 

 

 

④ 정승 판서 사귀지 말고 제 입이나 잘 닦아라.

: 윗사람에게 빌붙어 한자리 하려 들지 말고 제 앞이나 잘 가리라는 말.

 

 

 

⑤ 제 집 개도 밟으면 문다.

: 기르는 개는 주인을 물지 않는 법, 그러나 지나치게 혼을 내면 물 수도 있다. 그처럼 손아랫사람을 너무 야단치면 반항한다는 말. 

 

 

 

⑥ 조막손이 달걀 도둑질한다.

: 조막손이란 손가락이 없거나 오그라져 펴지 못하게 된 손을 말하므로 자기의 능력 이상의 일을 하려고 할 때 이르는 말. 

 

 

 

⑦ 주먹은 가깝고 법은 멀다.

: 분한 일이 있을 때, 법에 호소하는 것은 나중 문제요, 당장에 주먹부터 먼저 들이치게 되는 경우를 이르는 말. 

 

 

 

⑧ 죽어 석 잔 술이 살아 한 잔 술만 못하다.

: 죽은 뒤에 아무리 정성을 들여도 살아 있을 때 조금 생각한 것만 못하다는 말. 

 

 

 

⑨ 집안이 망하면 집터 잡은 사람만 탓한다.

: 잘못된 일은 남의 탓으로만 돌린다는 말.

 

 

 

⑩ 쭈그렁 밤송이 삼 년 간다.

: 몹시 약해 보이는 사람이 얼마 못 살 듯 싶으면서도 목숨을 오래 이어간다는 말.




반응형

댓글0